HOME 회사소개 시작페이지로 즐겨찾기추가 기자회원신청
[모바일모드] 로그인 회원가입
2022년05월16일mon
기사최종편집일: 2022-05-16 16:07:43
뉴스홈 > 의학회 > 순환기
2007년04월10일 00시00분
글자크기 기사내용 이메일보내기 뉴스프린트하기 뉴스스크랩하기
‘라실레즈’, ‘디오반’과 병용투여시 추가 혈압강하 효과 보여
연구결과 제56회 미국심장학회서 발표돼

‘라실레즈’
노바티스의 심혈관계 치료제 레닌억제제 ‘라실레즈’(성분명: 알리스키렌)와 전세계 1위 ARB제제 ‘디오반’(성분명:발사르탄)의  병용요법이 각 단독요법보다 큰 폭의 혈압감소를 보였다는 새로운 연구결과가 제56회 미국심장학회(ACC, American College of Cardiology)에서 발표됐다.

또 이번 발표된 연구에서 라실레즈와 디오반을 병용투여 받은 환자들은 라실레즈 또는 디오반의 단독요법을 받은 환자들보다 목표혈압치에 더 많이 도달한 것으로 나타났다. 

최초의 레닌억제제 ‘라실레즈’는 지난 3월 미국에서 최초로승인을 받아 1994년 이후 10여 년 이상 만에 등장한 새로운 계열의 항고혈압제가 됐다.

이번 연구는 라실레즈와 디오반의 병용요법 효과를 평가하기 위해 1,800명의 환자들을 대상으로 실시된 최초의 대규모 임상연구다.

라실레즈와 디오반을 병용투여한 8주간의 임상연구에 따르면, 병용요법을 받은 환자의 50%가 목표혈압 140/90mmHg(수축기/확장기 혈압)에 도달하는 혈압감소를 보이면서 라실레즈 또는 디오반 단독요법을 받은 환자들에 비해 더 높은 목표혈압 도달률을 보였다. 목표혈압조절 실패는 심장마비와 뇌졸중 발생 위험을 증가시킨다.

‘라실레즈’와 ‘디오반’은 체내 주요 혈압조절인자인 레닌 안지오텐신계(RAS, Renin Angiotensin System)를 표적으로 하여 서로 다른 방식으로 작용한다.

‘라실레즈’는 고혈압의 원인이 되는 RAS 활성화의 시작을 촉발시키는 효소인 레닌을 표적으로 하는  반면, 전세계적으로 가장 많이 처방되는 심혈관계 약물중 하나인ARB계 항고혈압제 ‘디오반’은RAS의 후기 단계에서 혈관 수축을 일으키는 호르몬을 차단하는 작용을 한다.

미국 앨라배마대학 수잔느 오파릴(Suzanne Oparil) 교수는 "이번 연구결과는 라실레즈와 디오반을 함께 사용할 경우 서로 다르면서도 상호보완적인 작용기전의 잇점을  시사하고 있어 매우 흥미롭다"고 말했다.

또 "혈압강하 효과 이외에 라실레즈-디오반 병용요법의 내약성이 각기 단독요법에서 나타난 내약성과 비슷한 것도 중요하다"고 덧붙였다.

 ‘라실레즈’는 단독요법 또는 다른 항고혈압제와의 병용요법 고혈압치료제로 미국 FDA 허가승인을 획득한 ‘라실레즈’는 6,400명 이상의 고혈압환자가 참여한 대규모 임상시험에서 24시간 지속되는 유의적인 혈압강하 효과를 나타냈다.

이와함께 가장 흔히 사용되는 다른  고혈압 약물과의 병용 투여시 추가적인 강압효과를 보였다.

1일 1회 경구 복용하는 ‘라실레즈’는 미국에서 ‘텍터나’(Tekturna)라는 제품명으로 금년 4월부터 150 mg과 300 mg 제형이 판매되고 있다.

이번 ACC에서 라실레즈와 ACE억제제계 항고혈압제 라미프릴을 비교한 연구결과도 발표됐다. 

이 연구결과에 따르면, 라실레즈 치료 환자군이 라미프릴 치료 환자군에 비해더 많은 환자들이 목표혈압치에 도달했다(각각 61.4% vs. 53.1%).

전세계 성인 4명 중 1명이 고혈압환자로 이들 환자 10명 중 7명이 여전히 권장 목표혈압치로 조절되지 못하고 있는 가운데 새로운 고혈압치료제가 시급히 필요하다.

실제로, 많은 고혈압환자들이 목표혈압치 도달을 위해 2가지 이상의 약물을 복용할 필요가 있다.  혈압조절이 안된 고혈압은 전세계적으로 주요 사망원인인 심혈관계 질환 위험을 증가시켰다.   

노바티스 글로벌 개발사업부 총괄책임자 제임스 섀넌 박사는 "라실레즈와  디오반 병용투여가 효과적이란 것을 입증한 이번 연구결과에 매우 고무되어 있다"며, "노바티스는 고혈압 치료제 포트폴리오를 구축하여 의사들에게 고혈압환자의 혈압강하를 도와주는 다양한 범위의 항고혈압제를 제공하고자 노력하고 있다"고 말했다.

관련기사가 없습니다
뉴스스크랩하기
조현진 (bktimes.net) 기자 
이기자의 다른뉴스보기
순환기섹션 목록으로
‘Korean Circulation Jour...
크레스토, LDL/ HDL-C 통합...
‘라실레즈’, ‘디오반’...
가천길 신경외과 유찬종 교...
10명 중 8명, 지질 치료 목...
다음기사 : 크레스토, 죽상동맥경화 치료에 대한 최신지견 발표 (2007-04-30 00:00:00)
병원계, 올핸 ...
병원계, 올핸 종...
올 흑호년 '다져...
보령제약, 올 상반기 '영업직 ...
건보공단, 올해 '개방형 직과 ...
건보공단, '올 제3차 개방형 ...
심사평가원, '정규직 약사 15...
제약바이오협회·KIMCo·AI신...
논문) Therapeutic Potential of a Novel...  
회사소개 개인정보보호정책 이용약관 이메일주소무단수집거부 알립니다 보도자료 기사제보 정기구독