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OME 회사소개 시작페이지로 즐겨찾기추가 기자회원신청
[모바일모드] 로그인 회원가입
2024년02월23일fri
기사최종편집일: 2024-02-23 11:42:09
뉴스홈 > 클릭!핫이슈 > 따라잡기 > 사건사고
2010년07월20일 00시00분
글자크기 기사내용 이메일보내기 뉴스프린트하기 뉴스스크랩하기
불법, 가슴커지는 식품
태국칡, 인터넷 판매 불구속 송치

사용이 금지된 ‘태국산 칡’을 가슴이 커진다는 식품으로 3억여원어치를 판매한 3명이 적발 불구속 송치 됐다.

경인지방식품의약품안전청(청장 김영찬)은 식품으로 사용이 금지된 태국산 칡(Pueraria mirifica)을 “여성의 가슴이 커지는 식품”으로 광고 인터넷 쇼핑몰에 판매한 정모씨(남, 26세) 등 3명을 식품위생법 제4조(위해식품등의 판매 등 금지) 위반혐의로 인천지방검찰청에 불구속 송치하였다고 20일 밝혔다.

조사결과, 이들은 2009년 4월부터 2010년 1월까지 태국산 칡을 캡슐 및 분말 형태로 제조·가공한 ‘푸에라리아 파우더®’ 등 3개 제품을 유명 인터넷 쇼핑몰을 통해 총 6,993개, 시가 3억1,469만원 상당을 판매했다. 

또, 이들은 단속을 피하기 위해 회원제 비밀카페를 운영하고, 가상의 아이디를 다량으로 만들어 사용 후기를 무더기로 작성하는 방법 등으로 소비자를 현혹시켰다.

태국산 칡은 복용 시 여성호르몬 활성작용으로 자궁비대 등의 부작용이 있어 식품으로 사용이 금지되어 있으며, 실제로 해당 제품을 구매해 복용한 일부 여성들은 하혈을 하거나 생리가 멈추지 않는 등의 심각한 부작용이 나타난 것으로 조사됐다.

경인식약청은 해당 인터넷쇼핑몰에 관련 제품에 대한 유통·판매금지를 요청했으며, 시중에 불법으로 유통되고 있는 ‘푸에라리아 미리피카’ 함유 제품을 복용하지 말것을 당부했다.

 

 

관련기사가 없습니다
뉴스스크랩하기
강동진 (www.bktimes.net) 기자 
이기자의 다른뉴스보기
사건사고섹션 목록으로
의협 임총 폭력사태‥노환...
무허가·신고 손소독제 제...
가짜 비아그라 판매한 성인...
원재료 속여 판 치즈육포 ...
식약처, ‘댕기머리 75개 ...
다음기사 : 식약청, 18개 병의원 약국 마약법 위반 적발 (2010-07-22 00:00:00)
이전기사 : 한국화이자제약, 토비애즈 4mg 일부 제품 포장 결함 발견 자진회수 (2010-07-14 00:00:00)
병원계, "계...
병원계, "계묘년...
제약·건식 12개...
건보공단, 소속기관 '서울요양...
성장하고픈 당신, "지금 대웅,...
보령제약, 올 상반기 '영업직 ...
건보공단, 올해 '개방형 직과 ...
건보공단, '올 제3차 개방형 ...
자료) 식약처, 올해 주요업무 추진계획
회사소개 개인정보보호정책 이용약관 이메일주소무단수집거부 알립니다 보도자료 기사제보 정기구독