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OME 회사소개 시작페이지로 즐겨찾기추가 기자회원신청
[모바일모드] 로그인 회원가입
2021년11월29일mon
기사최종편집일: 2021-11-30 11:28:48
뉴스홈 > 제약 > 신약&개량신약
2015년07월07일 17시17분
글자크기 기사내용 이메일보내기 뉴스프린트하기 뉴스스크랩하기
서울성모병원, 난치성 이식편대숙주질환 ‘신약개발’
‘네크로엑스-7(NecorX-7)’ 전 임상 동물모델 통해 효과입증

서울성모병원 혈액내과 조석구 교수팀·LG생명과학 ‘공동연구’
조혈모세포 이식 후 면역억제제 최초, 이식편대숙주질환 ‘초기단계’ 차단
美 면역학자협회 학술지 ‘면역학저널’ 4월호 게재

[보건타임즈] 가톨릭대 서울성모병원 혈액내과 조석구 교수(사진)팀이 대표적 난치성질환인 이식편대숙주질환을 원천적으로 극복할 수 있는 신약 ‘네크로엑스-7(NecorX-7)’의 효능과 작용기전을 LG생명과학과 공동으로 학계에 발표했다.

네크로엑스-7은 국내에서 심근경색 치료제로 개발됐다.
이 신약은 연구를 통해 이식편대숙주질환의 원인이 되는 병적 단백질 분비를 근본적으로 차단, 체내의 면역세포를 조절하는 것이 밝혀져 새로운 면역억제제로 제시됐다.

조석구 교수(교신저자)․ 임건일 박사 과정생(제1저자) 연구팀이 조혈모세포를 이식받은 실험동물에 네크로엑스-7을 투여한 결과, 이식 후 생착된 공여자의 면역세포들이 호스트(이식받은 동물)의 장기를 공격하는 이식편대숙주질환이 현저하게 감소하는 동시에 생존율이 높아진다는 사실을 확인했다.

기존 면역억제제는 이식편대숙주반응의 진행과정 중 후반부에 주로 작용한다.
하지만 최근 연구에서 네크로엑스-7은 전반부에 작용함으로써 발병의 초기부터 차단하는 효과를 가졌다는 것이 연구팀의 설명이다.

또 기존제제는 병태생리에서 후반부에 속하는 적응면역(adaptive immune) 시스템에 작용, 근본적인 예방과 치료가 힘든 반면, 네크로엑스-7은 초기 단계인 내재면역(innate immune) 시스템을 활성화하는 위험신호단백(high mobility group box 1, HMGB1)과 이들의 수용체 활성화 경로를 차단함으로써, 기존의 치료법 보다 우수한 예방과 치료 효과가 기대된다는 것이다. 

이식편대숙주질환은 조혈모세포 이식 후 발생하는 중요한 합병증이다.
이 합병증은 소화기, 피부, 간 등의 면역 시스템에 문제가 생기면서 설사, 황달 등이 발생하며면역력이 저하돼 감염위험을 높다.

대개 백혈병, 악성 림프종, 다발성 골수종 등 혈액종양 환자는 고용량 항암 화학 요법 혹은 전신 방사선 조사를 통해 환자의 암세포와 조혈모세포를 제거한 다음 새로운 조혈모세포를 이식하는 치료를 한다.
이 경우 조혈모세포를 이식한 세포에 포함된 면역세포가 이식환자의 위장, 간장, 피부 등을 공격, 문제가 돼왔다.

이 때문에 이식받은 환자의 60%가 이식편대숙주질환이 발생, 20% 내외에선 중증 상태로 악화돼 10~20%의 사망률을 나타냈다.
급성 사망뿐만 아니라 만성장애로 진행, 삶의 질을 현저하게 떨어뜨리는 중대한 이식학적 합병증이 되지만 완벽하게 발병을 차단할 수 있는 효과적인 치료제가 없던 상황이었다.

최근에는 핵가족화로 조직형이 일치하는 형제를 찾기 어려워 타인간의 이식이 증가하고 있지만 일치 공여자가 점차 감소, 불일치 이식 혹은 가족 간의 반일치 이식이 증가하고 있는 추세다.

문제는 이러한 불일치 이식의 경우 심각한 이식편대숙주질환의 발병율이 증가해 효과적인 예방과 치료제의 요구가 절실히 요구돼왔다. 

조석구 교수는 “네크로엑스-7은 기존 치료제와 차별화된 작용기전을 갖기 때문에 기존 면역억제제에 효과를 보지 못한 환자 혹은 이식편대숙주질환의 발병 위험성이 높은 환자를 대상으로 치료와 예방 목적의 획기적인 치료법이 될 것으로 기대한다”면서 “최근 임상약리시험 승인을 받아 성인을 대상으로 임상 시험에 착수할 예정”이라고 말했다.

이번 연구는 서울성모병원 선도형 면역질환융합연구사업단(사업단장 양철우)이 추진하는 사업의 일환으로 추진돼왔다.

이 연구논문은 미국 면역학자협회(The American Association of Immunologists, AAI)가 발간하는 100년 역사의 세계적 학술지  ‘면역학저널 (The Journal of Immunology) 4월호 온라인 판에 게재됐다.

[기사는 스마트폰 보건타임즈 어플에서 찾아 볼 수 있습니다]

 

관련기사가 없습니다
뉴스스크랩하기
조현진 (bktimes@naver.com) 기자 
이기자의 다른뉴스보기
신약&개량신약섹션 목록으로
국내 신약 ‘놀텍’ 첫 발...
식약청, 주간 품목허가 등 ...
의약품 품목별 사전 GMP 평...
‘성대-노바티스 글로벌 신...
동화약품, 신제품 ‘판콜 ...
다음기사 : 한올-대웅 안구건조증 치료신약 'HL036' 공동 개발 (2016-03-14 14:03:26)
이전기사 : 부광 자회사 콘테라파마 ‘파킨슨병 치료제 개발’에 탄력 (2015-05-21 16:17:45)
건보 일산병원...
건보 일산병원, 3...
상급종합과 국립 ...
건보공단, 올해 '개방형 직과 ...
건보공단, '올 제3차 개방형 ...
심사평가원, '정규직 약사 15...
제약바이오협회·KIMCo·AI신...
건강보험공단, 올 상반기 '체...
논문) Association between antibiotics use and...  
회사소개 개인정보보호정책 이용약관 이메일주소무단수집거부 알립니다 보도자료 기사제보 정기구독