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OME 회사소개 시작페이지로 즐겨찾기추가 기자회원신청
[모바일모드] 로그인 회원가입
2023년02월02일thu
기사최종편집일: 2023-02-01 18:04:06
뉴스홈 > 제약 > 화장품
2022년08월16일 14시26분
글자크기 기사내용 이메일보내기 뉴스프린트하기 뉴스스크랩하기
휴메딕스, 2Q 매출 317억, 전년比 45%↑
에스테틱·원료의약품·CMO 사업성장‥영업이익 180% 껑충
“핵심사업 고른성장‥실적 호조세 이어간다” 
 
[보건타임즈[ 휴메딕스가 2분기에도 매출과 영업이익 모두 전년대비 큰 폭으로 성장하며 뚜렷한 성장세를 보이고 있다.
 
㈜휴메딕스(대표 김진환)는 2분기 개별재무제표 기준 매출 317억원, 영업이익 76억원, 당기순이익 54억원을 기록하며 전년 별도재무제표 동기 대비 각 45%, 180%, 108% 성장했다고 16일 밝혔다.

휴메딕스는 엘라비에 필러·리즈톡스 중심의 에스테틱, 원료의약품, CMO 등 전 사업부분에서 가시적인 성과를 거둔 것으로 나타났다. 코로나19로 인한 사회적 거리두기와 실외 마스크 해제 시행, 리오프닝 효과에 힘입어 필러(엘라비에 프리미어, 리볼라인) 및 톡신(리즈톡스)의 수요 증가가 에스테틱 사업 성장에 두각을 보였다.

CMO사업에서는 HA원료의약품 매출 증가와 전문의약품, 일회용 점안제의 수주 증가로 실적을 견인했다.
 
또, 필러, 원료의약품, 관절염주사제 등의 매출 증가와 일회용 점안제의 판매 및 수주 증가로 가동률 증가에 따른 원가율 감소 등으로 높은 영업이익을 기록했다. 
 
휴메딕스는 하반기에도 외형 성장 뿐 아니라 수익성 개선까지 좋은 흐름을 이어간다는 전략이다. 연령과 남녀 구분없이 수요층이 다양화되면서 에스테틱 사업부분의 상승 흐름이 이어질 전망이다. ‘엘라비에 프리미어 소프트’ 필러 출시를 통한 에스테틱 품목 강화, PN관절주사제(23년), PN메조필러(24년), 국내 최초 헤파린나트륨 원료DMF(23년) 출시 예정으로 탄탄한 중장기 성장에 대한 로드맵도 준비돼 있다.
 
휴메딕스 관계자는 “지난해보다 영업활동의 환경이 좋아지면서 전문 분야인 에스테틱 사업 및 CMO사업등 모든 사업분야에서 고성장을 달성했다”며 “하반기에는 신규로 진행하는 사업들이 성공적인 시장의 안착을 이뤄 실적 성장세를 지속적으로 이어가겠다”고 밝혔다. 
 
 
관련기사가 없습니다
뉴스스크랩하기
조현진 (bktimes@naver.com) 기자 
이기자의 다른뉴스보기
화장품섹션 목록으로
종근당건강, 유산균 화장품...
LG화학, 병·의원용 화장품...
차태현, ‘1박2일’스태프...
국내 첫 전자진료의뢰시스...
휴메딕스, '더마 엘라비에'...
다음기사 : GC녹십자웰빙, 더에스엠씨그룹과 이너뷰티 신제품 ‘메타 글루타치온’ 출시 (2022-08-26 10:02:49)
이전기사 : 한미약품, 여드름성 피부 완화 기능성 화장품 ‘아크페어 바디워시’ 출시 (2022-08-12 18:25:41)
병원계, "계...
병원계, "계묘년...
제약·건식 12개...
보령제약, 올 상반기 '영업직 ...
건보공단, 올해 '개방형 직과 ...
건보공단, '올 제3차 개방형 ...
심사평가원, '정규직 약사 15...
제약바이오협회·KIMCo·AI신...
자료) 필수의료지원대책
회사소개 개인정보보호정책 이용약관 이메일주소무단수집거부 알립니다 보도자료 기사제보 정기구독