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OME 회사소개 시작페이지로 즐겨찾기추가 기자회원신청
[모바일모드] 로그인 회원가입
2023년02월02일thu
기사최종편집일: 2023-02-01 18:04:06
뉴스홈 > people+ > 공개강좌 > 심포지엄
2022년11월28일 10시30분
글자크기 기사내용 이메일보내기 뉴스프린트하기 뉴스스크랩하기
명지병원, MJ심장혈관센터 심포지엄 '성료'
심장내과·심장혈관흉부외과 등 1,2차 의료기관 의료진 100여명 참석
부정맥 ·심부전 등 최신 치료 지견과 정보 교류

 

[보건타임즈] 명지병원(병원장 김진구)이 국내 심혈관질환의 진단·치료의 현주소를 짚어보고 앞으로의 치료 방향성을 제시하는 발전의 장을 열었다.

 명지병원 심장혈관센터(센터장 김기봉 교수)는 지난 25일 소노캄 고양 다이아몬드홀에서 ‘2022 MJ Cardiovascular Center Symposium’을 개최했다.
 
1차, 2차 의료기관의 심장내과, 심장혈관흉부외과, 영상의학과, 마취통증의학과, 재활의학과 의료진 100여명이 참석한 가운데 진행된 이번 행사는 심혈관질환 진단 및 치료에 대한 정보와 경험 등 최신지견을 나누는 자리였다. 
 
심포지엄은 ▲심혈관계 작용 약제의 선택(좌장: 명지병원 황의석 부정맥센터장, 인천나은병원 오동주 명예원장) ▲2차 의료기관에서의 심혈관계질환 진료(좌장: 서울원하트내과 손대원 원장, 김포우리병원 황흥곤 명예원장) 총 두 개의 세션으로 진행됐다. 
 
세부내용으로는 김기봉 심장혈관센터장이 관상동맥우회술에 대한 최신 동향을 발표하고, 심장내과 조윤형 교수가 대표적 정맥질환인 심부정맥증후군과 메이터너증후군의 최신 치료법을 소개했다.
 
또 지난달 개소한 부정맥센터 소속의 심장내과 이재혁 교수가 항응고제를 사용한 심방세동 치료법을 공유했으며, 심장내과 김민정 교수는 심부전 치료의 최신 가이드를 소개하는 등 총 19명의 심장혈관 질환 전문의들의 발표가 이어졌다. 
 
주제 발표 이후에는 심장 전문가들의 질의응답을 통해 심혈관질환 치료 관련 이슈와 최근 심혈관질환 발생 동향과 치료에 관한 내용에 대한 열띤 토론이 이뤄졌다.
 
김기봉 심장혈관센터장은 “MJ심장혈관센터는 지난 2021년 3월 개소 이래로 연간 100례 이상의 심장수술을 시행하는 등 우수한 성과를 거두고 있다”며 “이러한 성과는 경기지역 1,2차 의료기관의 유기적인 진료협력체계 덕분이며, 앞으로도 지역사회 만성 및 급성기 심질환자들의 건강을 위해 더욱 견고한 네트워크를 확립해 나갈 계획”이라고 말했다.
 
홍성화 의료원장은 이 날 인사말을 통해 “최근 국내 고령사회 문제가 심화되며 심혈관질환 환자 또한 급증하고 있다”며 “이번 심포지엄이 통해 국내 의료진들이 네트워크를 형성하고 활발한 지식과 정보 교류의 장으로 거듭나길 기대한다”고 말했다.
 
한편, 명지병원은 지난 10월 개소한 부정맥센터와 함께, 심장 수술 및 심장 이식까지 시행하는 심장수술센터, 다학제 심장재활센터, 심장전용 중환자실과 전용 병동 등을 운영하며 국내 다학제 심장질환 치료의 메카로 발돋움하고 있다.
 
관련기사가 없습니다
뉴스스크랩하기
조현진 (bktimes@naver.com) 기자 
이기자의 다른뉴스보기
심포지엄섹션 목록으로
경희대병원, ‘개원의·전...
연세암병원, 방사선치료 10...
보령바이오파마, ‘보령세...
고대구로병원, '3회 지역의...
국가임상시험사업단, 성공...
다음기사 : 한국로슈진단-한국로슈, 병리과-종양내과 대상 심포지엄’ 개최 (2022-11-28 11:11:18)
이전기사 : 가톨릭대학교 한반도의료연구소, 3차 심포지엄 개최 (2022-11-15 17:29:51)
병원계, "계...
병원계, "계묘년...
제약·건식 12개...
보령제약, 올 상반기 '영업직 ...
건보공단, 올해 '개방형 직과 ...
건보공단, '올 제3차 개방형 ...
심사평가원, '정규직 약사 15...
제약바이오협회·KIMCo·AI신...
자료) 필수의료지원대책
회사소개 개인정보보호정책 이용약관 이메일주소무단수집거부 알립니다 보도자료 기사제보 정기구독