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OME 회사소개 시작페이지로 즐겨찾기추가 기자회원신청
[모바일모드] 로그인 회원가입
2023년05월28일sun
기사최종편집일: 2023-05-26 17:09:49
뉴스홈 > 제약
2023년02월07일 09시59분
글자크기 기사내용 이메일보내기 뉴스프린트하기 뉴스스크랩하기
화이자, 트라코마 퇴치 위한 10억 회분째 지스로맥스® 기부
실명 야기해 1억 2,500만명의 공중보건 위협하는 소외 열대질환 트라코마 종식 기여
‘더 건강한 세상을 위한 협정’ 확대를 통해 45개 저소득 국가 12억 명의 건강 위해 500개 품목 비영리 기반 제공
다양한 파트너와 협력해 ‘환자들의 삶을 변화시키는 혁신’과 건강 불평등 해소 위한 지속적인 노력 이어가  
 
[보건타임즈] 화이자는 세계보건기구(WHO)가 트라코마 예방 및 치료를 위해 진행 중인 S.A.F.E. 전략의 일환으로, 비영리기구인 글로벌 건강을 위한 테스크포스 산하 국제트라코마협회와 함께 10억 회분째 지스로맥스®(성분명 아지트로마이신)를 기부했다고 밝혔다. 
 
이번 10억 회분째 기부는 화이자가 항생제 기부 프로그램을 2030년까지 연장하겠다고 지난 6월 공표한 데 따른 것으로, 트라코마 종식을 위해 18개국에서 진행 중인 프로그램을 앞으로도 지속할 수 있도록 기여한다. 
 
트라코마는 트라코마 클라미디아라는 박테리아가 원인인 소외 열대질환으로, 항생제나 간단한 시술을 통한 치료가 이루어지지 않을 경우 반복적인 감염으로 눈꺼풀 안쪽의 손상과 그로 인해 눈꺼풀이 안으로 당겨져 생기는 상당한 통증, 각막 궤양 및 회복 불가능한 실명으로 이어진다. 트라코마는 아프리카, 중남미, 아시아, 호주 및 중동의 고토착병성 지역에 거주하고 있는 1억 2,500만 명의 공중보건을 위협하는 질환으로, 약 190만 명이 감염으로 인한 시력손상을 겪고 있는 것으로 나타났다.   
 
지스로맥스 기부와 더불어, 최근 화이자는 45개 저소득 국가의 12억 명이 더 나은 건강을 누릴 수 있도록 ‘더 건강한 세상을 위한 협정’을 확대해, 글로벌 권한을 가지고 있는 모든 의약품 및 백신 포트폴리오를 비영리 목적으로 제공한다고 밝혔다. 
 
2022년 5월 출범한 ‘더 건강한 세상을 위한 협정’은 저소득 국가와 그 외 지역 간의 건강 불평등을 줄이는 데 중점을 두고 있는 이니셔티브로, 당초 이행 범위는 미국 또는 유럽연합에서 판매되고 있는 모든 특허 보호 의약품 및 백신을 45개 저소득 국가에 비영리 기반으로 제공하는 것이었다. 
 
그러나 이들 국가의 질환 부담과 미충족 환자 수요에 적극적으로 대응하기 위해 화이자는 제공 대상 품목에 특허 만료 제품도 포함해, 전체 품목 수를 23개에서 500개로 대폭 늘렸다. 이에 따라 저소득 국가들이 감염성 및 비감염성 질환으로 인해 겪는 위협 중 상당수를 치료 또는 예방할 수 있는 특허 보호 및 특허 만료 의약품과 백신이 제공 대상에 포함됐다. 
 
특히 항암화학요법 치료제와 구강암 치료제가 포함되어 협정 대상국에서 매년 100만 건 가량 새롭게 발생하는 암 환자를 치료할 수 있게 됐다 . 또, 다양한 종류의 항생제도 포함되어 있어 항생제 내성(AMR)으로 인해 증가하는 이환율, 사망률·의료 비용을 관리하고 병원 및 보건소에서의 세균성 감염으로 인해 매년 발생하는 150만 건의 사망을 예방하는 데 도움이 될 것으로 기대된다 . 또 화이자가 새로운 의약품과 백신을 출시하면, 해당 제품 또한 협정 대상에 포함되어 비영리 기반으로 제공될 예정이다.

앨버트 불라(Albert Bourla) 화이자 회장이자 CEO는 “화이자는 우리가 사는 세상에 확연히 존재하는 건강 불평등을 줄이고자 ‘더 건강한 세상을 위한 협정’을 출범했다. 화이자가 바라는 것은 각국 정부를 지원하고 이들 정부 및 다양한 분야의 파트너들과 함께 해결책을 마련해 건강 증진을 가로막는 제도적 장벽을 제거하는 것”이라며, “협정 출범 이후 몇 달 간, 우리는 이들로부터 보다 의미 있고 지속 가능한 변화를 위해서는 고품질의 의약품들이 더 많이 더 즉각적으로 제공되어야 한다는 이야기를 자주 접했다.

이번 협정 대상 품목 확대가 의약품 접근성을 제한하고 차단하는 제도적 장벽을 해소하기 위한 지속적인 노력과 어우러져 모든 이들이 더 오래 더 건강한 삶을 영위하는 데 필요한 의약품과 백신을 이용할 수 있는 세상을 만들겠다는 화이자의 비전을 더 빠르게 달성하는 데 도움이 될 것으로 생각한다”고 말했다.

한편, 한국화이자제약은 글로벌 제약업계를 선도하는 화이자 주식회사의 한국법인으로, 화이자 본사의 기조에 맞춰 국내 의료 환경 및 의약품 접근성 개선을 위해 다양한 활동을 펼치고 있다. 특히 올해는 건강·보건 측면의 사회적 불평등을 해소하고, 건강권을 제고하기 위한 캠페인을 런칭할 방침이다. 
 
관련기사가 없습니다
뉴스스크랩하기
조현진 (bktimes@naver.com) 기자 
이기자의 다른뉴스보기
제약섹션 목록으로
삼진제약, 의사 사진공모전...
대웅제약, ‘글로벌제약기...
보령컨슈머헬스케어 위 건...
한미약품 2분기 매출 2,345...
‘프리베나13’ 적응증 확...
다음기사 : 이득주 GC 상임고문, 첨단재생의료산업협회 차기 회장 선임 (2023-02-07 10:30:28)
이전기사 : 최상림 교수, ‘한미수필문학상’ 대상 수상 (2023-02-07 09:42:58)
병원계, "계...
병원계, "계묘년...
제약·건식 12개...
보령제약, 올 상반기 '영업직 ...
건보공단, 올해 '개방형 직과 ...
건보공단, '올 제3차 개방형 ...
심사평가원, '정규직 약사 15...
제약바이오협회·KIMCo·AI신...
자료) 2017년부터 2021년까지 유방암(C50) 환자 건강...
회사소개 개인정보보호정책 이용약관 이메일주소무단수집거부 알립니다 보도자료 기사제보 정기구독