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OME 회사소개 시작페이지로 즐겨찾기추가 기자회원신청
[모바일모드] 로그인 회원가입
2024년02월28일wed
기사최종편집일: 2024-02-27 17:56:53
뉴스홈 > people+ > 공개강좌 > 심포지엄
2011년12월05일 00시00분
글자크기 기사내용 이메일보내기 뉴스프린트하기 뉴스스크랩하기
대웅제약, 해외 간전문의 초청 ‘우루사 심포지엄’ 성료
3일까지 제주 ‘2011 亞太 간학회’ 기간 중 개최

최근 제주도에서 해외 간전문의를 대상으로 한 우루사 심포지엄 ‘Updates on URSA in Liver diseases’이 성황리에 치러졌다.

대웅제약(대표 이종욱)에 따르면 이번 심포지엄은 ‘2011 아시아태평양 간학회(Asia-Pacific Assoication for Study of Liver)행사의 하나로 1일부터 3일까지 개최됐다.

이번 심포지엄은 국내는 물론 이미 우루사를 수출하는 중국, 베트남, 필리핀 등 아시아지역 의 간전문의 50여명이 참석, 우루사 효과 등에 대한 다양한 최신지견을 나눴다.
 
이날 연세대 안상훈 교수는 ‘B형 간염에서의 최신지견과 우루사 효과’, 가톨릭대 김창욱 교수는 ‘PBC(원발성 담즙성 간경변)와 NASH(비알콜성 지방간염)에서의 우루사의 효과’를 발표했다.
또 대웅연구소 이상호 박사는 ‘우루사의 기전과 임상적 유용성’을 주제로 발표에 나섰다. 

안 교수는 발표에서 “B형 간염에서 항바이러스제 치료와 함께 우루사를 병용하는 것이 장기적인 치료관점에서 매우 중요하다“고 밝혔다.
김창욱 교수는 “임상연구에서 우루사가 NASH(비알콜성지방간염)를 유의하게 호전시키는 것으로 밝혀졌다”고 강조했다.

대웅제약 서종원 글로벌사업본부장은 “우루사는 현재 중국 등 10여 개 국가에 수출되고 있고, 2015년 3000억원 매출을 목표로 하고 있다”면서 “지속적인 국가 간의 학술 교류와 현지 임상 등을 통해 글로벌 브랜드로 육성할 계획”이라고 말했다.

현재 우루사는 베트남에서 TV 광고 등을 통해 ‘국민 간관리제’ 브랜드로 입지를 구축한 데 힘입어 처방의약품 시장으로도 확대 중이다. 중국 주요 병원에선 임상 등 학술마케팅을 통해 시장을 넓혀가고 있다.

 

 

관련기사가 없습니다
뉴스스크랩하기
강동진 (www.bktimes.net) 기자 
이기자의 다른뉴스보기
심포지엄섹션 목록으로
필립스, 4일 ‘알루라클래...
전남대병원 영상의학교실 6...
보령제약, 무코스타 서방정...
대한 소아알레르기 호흡기...
강남세브란스 척추병원, 개...
다음기사 : 국내 장기 밀매 대책과 장기기증 활성화 심포지엄 (2011-12-05 00:00:00)
이전기사 : 2011 관동의대 종합학술대회 ‘성황’ (2011-12-04 00:00:00)
병원계, "계...
병원계, "계묘년...
제약·건식 12개...
건보공단, 소속기관 '서울요양...
성장하고픈 당신, "지금 대웅,...
보령제약, 올 상반기 '영업직 ...
건보공단, 올해 '개방형 직과 ...
건보공단, '올 제3차 개방형 ...
자료) 식약처, 올해 주요업무 추진계획
회사소개 개인정보보호정책 이용약관 이메일주소무단수집거부 알립니다 보도자료 기사제보 정기구독