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OME 회사소개 시작페이지로 즐겨찾기추가 기자회원신청
[모바일모드] 로그인 회원가입
2024년02월29일thu
기사최종편집일: 2024-02-28 17:37:39
뉴스홈 > 기관/단체 > 건보공단
2021년07월14일 16시55분
글자크기 기사내용 이메일보내기 뉴스프린트하기 뉴스스크랩하기
건보공단 김용익 이사장-문성현 경사노위 위원장 고객센터파업 사태 논의

파업 장기화 예상, 긴밀한 협조체계 갖기로 

[보건타임즈] 국민건강보험공단은 오늘 오전 11시 문성현 경제사회노동위원회 위원장이 원주본사를 방문해 김용익 이사장과 고객센터노조의 파업사태 등에 대해 의견을 나누었다고 밝혔다. 

김용익 이사장은 공단 내부직원들이 합리적 시각과 판단을 갖도록 지역본부와 내부토론회 등을 이어가고 있는 상황에서 고객센터노조가 7월 1일 재차 파업에 들어가고 5일 이른 아침에 공단 건물 진입 시도 등으로 인해 다시 감정이 악화됐으며, 그동안의 노력이 다시 원점으로 돌아간 것에 대해 안타까움과 어려움을 토로했다. 

그리고 정부방침에 의한 사무논의협의회가 건보노조와 고객센터노조 양 당사자가 참여해 진행 중인데 공단이 먼저 확정안을 내놓으라는 것은 받아들일 수 없는 요구임을 명확히 했다.  (아래 사진: 고객센터 진입 시도)

문성현 위원장은 고객센터노조의 직고용 요구나 이에 반발하는 공단 직원들 모두 일리가 있지만 옳고 그름의 문제가 아니기 때문에 중간지대에서 해법을 찾는 것이 중요하다며, 위탁계약이었던 1천여 명의 청소와 경비 등 노동자들이 직고용을 요구했으나, 노조가 앞장서서 자회사를 제안해 노조 추천 사장 임명 등 완벽한 합의를 이끌어낸 과거 부산지하철 노조의 사례를 들기도 했다.     

또, 과거 노동탄압 시대의 전투적 투쟁방식이 달라져야 함에도 이를 고수하고 있는 민주노총과 공공운수노조에 대해서도 우려와 아쉬움을 표했다.

김용익 이사장과 문성현 위원장은 파업이 장기화 될 것으로 예상하고, 이에 따라 1만6천 내부직원들의 부정적 정서가 더욱 확산될 것을 우려, 사태의 원만한 해결을 위해 긴밀한 협조체계를 갖기로 했다. 

관련기사가 없습니다
뉴스스크랩하기
조현진 (bktimes@naver.com) 기자 
이기자의 다른뉴스보기
건보공단섹션 목록으로
건보공단, 일차의료발전방...
건보공단, 법학전문대학원...
건보공단, 2022년 청렴콘서...
건보공단, 2015 대한민국 ...
건보공단, ‘고객헌장 실천...
다음기사 : 건보공단, 내년부터 임신·출산 진료비 40만원 더 지원 (2021-07-20 10:10:39)
이전기사 : 건보공단, '노인장기요양보험 체험수기 등 공모전' 당선작 포상 (2021-07-12 09:53:40)
병원계, "계...
병원계, "계묘년...
제약·건식 12개...
건보공단, 소속기관 '서울요양...
성장하고픈 당신, "지금 대웅,...
보령제약, 올 상반기 '영업직 ...
건보공단, 올해 '개방형 직과 ...
건보공단, '올 제3차 개방형 ...
자료) 식약처, 올해 주요업무 추진계획
회사소개 개인정보보호정책 이용약관 이메일주소무단수집거부 알립니다 보도자료 기사제보 정기구독