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OME 회사소개 시작페이지로 즐겨찾기추가 기자회원신청
[모바일모드] 로그인 회원가입
2022년05월16일mon
기사최종편집일: 2022-05-16 17:04:06
뉴스홈 > 제약
2022년01월18일 16시52분
글자크기 기사내용 이메일보내기 뉴스프린트하기 뉴스스크랩하기
한올바이오파마, 기술료 매출 46% 성장 힘입어 '21년 매출 1016억 달성
‘R&D 사업’과 ‘제약 사업’ 투트랙 전략으로 매출 15% 성장, 영업이익 70% 증가
전년 대비 46% 증가한 기술료 수익을 R&D에 재투자로 R&D 선순환 구조 확보
올해 미국, 중국 글로벌 임상개발 활발, 추가 마일스톤 유입으로 기술료 매출 증가 예상

[보건타임즈] 한올바이오파마가 성장과 내실을 모두 잡으며 2021년 매출 1000억 원을 달성했다. 

한올바이오파마(공동대표 박승국, 정승원)는 18일 잠정 실적공시를 통해 2021년 연결기준 매출액이 전년 대비 15% 성장한 1016억 원을 기록했다고 밝혔다. 영업이익은 101억 원으로 70% 증가했고 당기순이익은 100억 원을 달성했다. 
 
이같은 실적은 '신약 R&D 사업'과 '제약 사업'이라는 투트랙 전략이 성공적으로 진행된 덕분으로 해석된다. 한올바이오파마는 노르믹스, 엘리가드, 바이오탑, 알파본 등 주요 제품에서 안정적인 매출 성장을 기록하고 있다. 한편, 2017년 스위스의 로이반트(Roivant)와 중국의 하버바이오메드(Harbour Biomed)에 총 6000억 원 규모의 신약 기술수출 계약을 체결해 계약금 및 임상 개발에 따른 마일스톤이 계속적으로 유입되고 있다. 2021년에는 기술료 매출이 전년 대비 46% 증가했다. 
 
한올바이오파마 박승국 대표는 “한올은 R&D 성과에 의해 유입되는 기술료를 R&D에 재투자하여 다음 단계 수익을 창출하는 ‘R&D 선순환’ 구조를 갖췄고, 이를 바탕으로 혁신적인 글로벌 혁신신약 회사로 나아가고 있다”며 “올해 더욱 다양한 글로벌 임상시험을 통해 난치성 자가면역질환, 안구질환, 암 환자들을 위한 혁신적인 신약을 개발에 매진하겠다”고 밝혔다. 
 
한올바이오파마의 연결 재무현황은 2021년 말 기준 자산 1,997억 원, 자본 1,647억 원, 부채 350억 원으로 부채비율 21%의 안정적인 재무구조를 유지하고 있다.
 

주요 신약 파이프라인 현황을 살펴보면 다음과 같다. 

■ HL161 (자가면역질환 치료 항체신약)
 
한올바이오파마의 HL161(물질명: 바토클리맙, batoclimab)은 병원성 자가항체에 의해 발병하는 자가면역질환 치료 항체신약으로, 글로벌 파트너인 미국의 이뮤노반트(Immunovant)와 중국의 하버바이오메드(Harbour Biomed)를 통해 미국과 중국에서 각각 개발 중이다. 
 
이뮤노반트는 1월 초 JP Morgan 컨퍼런스에서 중증근무력증 임상시험 계획에 대해 미국 FDA와의 논의를 마쳤다. 올해 상반기 중에 허가를 위한 Pivotal 임상 3상 시험을 시작할 것이며, 근무력증 외에 추가로 2개 적응증에 대한 Pivotal 임상 3상 시험도 올해 내에 시작할 것이라고 밝혔다. 
 
중국 파트너인 하버바이오메드는 중국에서 중증근무력증, 갑상선안병증, 시신경척수염, 혈소판감소증, 다발성 신경병증, 심상성 천포창 등 모두 6개 자가면역질환에 대해 HL161을 임상 개발 중이다. 중증근무력증에 대해서는 지난 9월에 임상 3상 시험을 시작하였으며, 올해 내로 임상 데이터를 확보한 후 중국 국가약품감독관리국(NMPA)에 신약 허가신청서를 제출할 계획이다. 혈소판감소증, 갑상선안병증 적응증은 임상 2상 시험 중이고 시신경척수염, 다발성 신경병증, 심상성 천포창은 임상 2상 개시를 준비하고 있다. 
 
일본에서의 HL161 개발은 한올바이오파마가 이뮤노반트와의 협업을 통해 중증근무력증 환자를 대상으로 다국가 임상 3상 시험을 준비 중이며, 올해 하반기에 시험을 시작할 예정이다. 
 
■ HL036 (안구건조증 치료 바이오신약)
 
한올바이오파마가 대웅제약과 공동 개발하고 있는 HL036 점안액(물질명: 탄파너셉트, tanfanercept)은 안구 내 염증을 유발하는 종양괴사인자(TNF)를 억제해 염증성 안구질환을 치료하는 바이오 신약이다. 
 
지난 11월에 미국부터 안구건조증에 대한 약효재현성을 확인하기 위한 두번째 임상 3상 시험(VELOS-3 study)을 시작하였으며, 올해 3분기에 임상시험 탑라인(Topline) 결과를 확인할 수 있을 것으로 기대된다. 이번 임상은 중등증 및 중증 (Moderate-to-Severe) 안구건조증 환자 300명을 대상으로 미국 내 9개 안과병원에서 진행하고 있다.
 
중국에서는 하버바이오메드가 674명의 안구건조증 환자를 대상으로 품목허가를 위한 임상 3상 시험을 진행하고 있다. 187명의 시험이 완료된 작년 말에 독립적인 위원회에 의해 중간분석(Interim analysis)을 실시하였으며, 위원회의 권고에 따라 임상 프로토콜 변경없이 현재 프로토콜대로 임상시험을 이어나가고 있다. 하버바이오메드는 올해 말 중국 NMPA에 신약 허가신청서를 제출할 계획이다.
 
■ HL187 (면역항암 항체신약)
 
HL187은 차세대 면역관문억제제*로 T세포나 NK세포에서 면역반응을 제어하는 TIGIT 단백질을 표적으로 한다. HL187은 항체 Fc 부위의 작용 기능(Effector function)을 강화함으로써 면역세포의 활성을 증가시킴과 아울러 조절 T 세포의 작용을 억제하는 이중 작용을 통해 암을 제거하는 강화된 작용 기전을 가진다.
 
지난 11월 HL187은 국가신약개발사업단의 「신약 R&D 생태계 구축 연구사업」 지원과제로 선정되어 개발에 더욱 탄력을 받게 됐다. 삼성바이오로직스와 세포주 및 생산기술 개발, 임상시료 생산 등을 위한 CDMO 협력을 통해 개발을 가속화하고 있으며, 금년에 임상시험에 요구되는 비임상 시험을 진행하고 내년 상반기에 임상시험을 시작할 예정이다.
 
관련기사가 없습니다
뉴스스크랩하기
조현진 (bktimes@naver.com) 기자 
이기자의 다른뉴스보기
제약섹션 목록으로
대웅제약, ‘완제 약 5901...
동국제약, 세계 최초의 전...
동국제약, 예비 산모 대상 ...
펩트론, 당뇨 환자 대상 코...
휴온스, 부패방지경영시스...
다음기사 : 신풍제약, '피라맥스' 국내에 이어 영국도 임상시험계획 신청 (2022-01-18 21:25:53)
이전기사 : SK바이오, 코로나19 백신 임상3상 시험 대상자 모집 완료 (2022-01-18 12:27:07)
병원계, 올핸 ...
병원계, 올핸 종...
올 흑호년 '다져...
보령제약, 올 상반기 '영업직 ...
건보공단, 올해 '개방형 직과 ...
건보공단, '올 제3차 개방형 ...
심사평가원, '정규직 약사 15...
제약바이오협회·KIMCo·AI신...
논문) Therapeutic Potential of a Novel...  
회사소개 개인정보보호정책 이용약관 이메일주소무단수집거부 알립니다 보도자료 기사제보 정기구독