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OME 회사소개 시작페이지로 즐겨찾기추가 기자회원신청
[모바일모드] 로그인 회원가입
2024년06월14일fri
기사최종편집일: 2024-06-13 19:03:04
뉴스홈 > 건강보험
2024년05월17일 17시57분
글자크기 기사내용 이메일보내기 뉴스프린트하기 뉴스스크랩하기
작년 고혈압 환자 수 '746만 6,596명' 전체 인구의 14.55%
심사평가원, 1명당 고혈압 진료비 '17만 5,816원' 총진료비 1조 3,127억
17일 '세계 고혈압의 날' 맞아 고혈압 진료 현황 발표
2019년 대비 환자 수 14.1%(연평균 3.4%) 증가 '男 16.3% 女 11.9%' ↑
최근 5년 건보 전체 진료비 연평균 7.1% 늘 때 '고혈압 연평균 5.4%' 증가
고혈압 다빈도 동반질병 지질단백질대사장애와 기타 지질증 '42.1%' 最多 

[보건타임즈] 최근 5년간(2019~2023년) 고혈압 환자 수가 14.1%(연평균 3.4%) 늘어날 때, 진료비는 23.5%(연평균 5.4%) 증가한 것으로 나타났다.(표1, 그림1)

남녀성별로는 남성이 여성보다 증가율이 높았다.
 
남성 환자 수는 5년간 2019년 328만 2,734명에서 2023년 381만 8,216명으로 16.3%(연평균 3.8%) 늘어난 것에 비례, 연간 총진료비는 2019년 4,747억 원에서 2023년 6,221억 원 31.1%(연평균 7.0%) 증가했다.
 
여성 환자 수는 5년간 2019년 326만 58명에서 2023년 364만 8,380명으로 11.9%(연평균 2.9%) 증가했으며 연간 총진료비는 2019년 5,885억 원에서 2023년 6,906억 원 17.3%(연평균 4.1%) 늘었다.

건강보험심사평가원(원장 강중구)은 17일 '세계 고혈압의 날'을 맞아 최근 5년간(2019~2023년) 고혈압 진료 현황 결과를 이같이 발표했다.

이에 따르면 고혈압 치료, 진료받은 환자 수는 80대 이상 41.23%(97만 314명), 70대 39.94%(158만 4,145명), 60대 31.39%(239만 5,284명) 순이었다.(표 2)

최근 5년간 20대에서 40대 사이의 환자 비율의 증가 폭도 높아졌다.

2023년 고혈압 다빈도 동반질병을 들여다보면, 지질단백질대사장애와 기타 지질증이 42.1%(314만 2,418명)로 가장 많았다. (표3)

다음으로는 2형 당뇨병 11.6%(86만 7,225명), 위-식도 역류병 3.7%(27만 8,393명) 순으로 나타났다.
 
최근 5년 뇌혈관질환을 동반한 고혈압 환자 수는 2019년 21만 3,244명 대비 2023년 19만 8,721명으로 6.8%(연평균 1.7%) 줄었다. (표4)
반면, 심혈관질환을 동반한 고혈압 환자 수는 2019년 51만 3,452명 대비 2023년 54만 8,033명으로 6.7% 늘었다.
 
함명일 심사평가정책연구소장은 "최근 5년간 고혈압 진료 현황을 보면, 대부분 50대 이상이지만 20~40대 환자 비율이 증가하는 만큼 전 연령대에서 정기적인 검진을 통해 고혈압을 조기에 발견, 관리할 수 있길 바란다"고 말했다. 
관련기사가 없습니다
뉴스스크랩하기
조현진 (bktimes@naver.com) 기자 
이기자의 다른뉴스보기
건강보험섹션 목록으로
내년도 ‘건보수가’ 합의...
내달부터 중증 아토피 치료...
겨울철 ‘빙판길’ 주의보
작년 의료급여 '148만 5,74...
심평원, ‘조혈모세포이식...
이전기사 : 작년 건강보험 보장률 '65.7%' 전년 대비 1.2% ↑ (2024-05-17 17:47:39)
병원계, "계...
병원계, "계묘년...
제약·건식 12개...
대웅제약, 올 상반기 '영업 부...
보령, 올해 상반기 '영업직 신...
건보공단, 소속기관 '서울요양...
성장하고픈 당신, "지금 대웅,...
보령제약, 올 상반기 '영업직 ...
논문) Inhibition of TBL1 cleavage alleviates...  
회사소개 개인정보보호정책 이용약관 이메일주소무단수집거부 알립니다 보도자료 기사제보 정기구독