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OME 회사소개 시작페이지로 즐겨찾기추가 기자회원신청
[모바일모드] 로그인 회원가입
2023년02월02일thu
기사최종편집일: 2023-02-01 18:04:06
뉴스홈 > 의학회 > 종양
2010년06월15일 00시00분
글자크기 기사내용 이메일보내기 뉴스프린트하기 뉴스스크랩하기
한양대병원 권성준 교수팀, 대한암학회 ‘제2회 로슈 암학술상’ 수상

한양대학교병원 외과 권성준(사진)-하태경 교수팀이 지난 11일 소공동 롯데호텔에서 개최된 ‘제36차 대한암학회 학술대회’에서 ‘The effect of adjuvant chemotherapy on stage IV(T4N1-3 and T1-3N3M0 gastric cancer’라는 논문으로 제2회 로슈 암학술상을 수상했다.

이번에 수상한 논문은 제4기 위암환자에게 근치적 수술 후 보조적 항암제 투여가 생존율 향상에 의미가 있음을 통계적으로 분석한 연구다.

권성준 교수는 “제4기 위암환자 가운데 원격전이가 없어 근치적 절제술이 시행된 집단에게 수술 후 항암화학제를 투여했더니 생존율 향상이 통계적으로 나타났다”며 “환자의 상태가 허락한다면 항암제 투여의 시행을 적극적으로 권장할 수 있다는 내용의 연구다”고 말했다.

관련기사가 없습니다
뉴스스크랩하기
김영신 (musicalkorea@paran.com) 기자 
이기자의 다른뉴스보기
종양섹션 목록으로
노바티스 아피니토, ‘내장...
서울대병원 노동영 교수, ...
GE 헬씨메지네이션 워크 행...
세계유방암환자들에 전한 ...
유방암학회, ‘유방암 진료...
다음기사 : 한양대구리병원 김충현 교수, 대한뇌종양학회 학술상 수상 (2010-06-15 00:00:00)
이전기사 : 연세의대 노성훈 교수, 대한암학회 차기이사장 취임 (2010-06-12 00:00:00)
병원계, "계...
병원계, "계묘년...
제약·건식 12개...
보령제약, 올 상반기 '영업직 ...
건보공단, 올해 '개방형 직과 ...
건보공단, '올 제3차 개방형 ...
심사평가원, '정규직 약사 15...
제약바이오협회·KIMCo·AI신...
자료) 필수의료지원대책
회사소개 개인정보보호정책 이용약관 이메일주소무단수집거부 알립니다 보도자료 기사제보 정기구독